이타서울 등 청년 환경 기업 8곳 ‘지키로드 협약’ 체결

조회수 215


이타서울 등 청년 환경 기업 8곳 ‘지키로드 협약’ 체결


지구를 지키는 길을 동행하다
기후 변화 대응과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지키로드 협약’

2023년 03월 29일 -- 글로벌 기후 변화 대응과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3월 27일 서울 마포구에서 청년 환경 기업 8곳이 ‘지키로드 협약’을 체결했다.

지키로드 협약은 ‘지구를 지키는 길을 동행하다’는 뜻으로 △이타서울 △사라나지구 △스텍업 △컷더트래쉬 △에코팀 △엠엔에이치에스스튜디오 △코햄체 △하트플래닛컴퍼니 8개 기업이 발대식 및 협약에 참여했다.

이들 기업은 지속 가능한 지구를 위한 협력을 통해 생명체들이 함께 존재할 수 있는 지구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며, 협약 내용은 아래와 같다.

△기후 변화 대응, 탄소 배출, 해양 오염 저감 제품 개발 협력 △지속 가능한 지구를 위한 CEO 네트워크 구축 △환경 캠페인을 통한 시민의 인식 변화 캠페인 전개 △시민이 참여하는 환경 캠페인 콘텐츠 양산을 통한 친환경 임팩트 창출 △지역 및 유사 산업 분야의 민간 환경 단체 및 환경 정화 활동과의 파트너십 강화 △환경 이해 관계자 커뮤니케이션 채널 구축을 통한 의사결정 구조 구축 △지속 가능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클러스터 생성

지키로드의 첫 번째 캠페인은 올 4월 자라섬에서 열리는 ‘GOCF(글로벌 아웃도어 캠핑페어)’이다. 데이터 플로깅 캠페인, 친환경 굿즈 마켓과 업사이클 체험 부스 등 친환경 부스 참여로 협업이 이뤄질 예정이며, 이타서울의 친환경 인증 웹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1만여 캠퍼들의 탄소 저감 캠핑을 독려하고, GOCF 온실가스 감축 기여량을 측정할 예정이다.

이번 지키로드 협약은 환경 분야의 청년 경영인 협력의 중요성과 연대를 통한 더 나은 솔루션 수립을 도모하는 환경 단체 및 기업들의 모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타서울 소개

이타서울은 세계적인 지구 환경 보호 단체인 ‘1% for The Planet’의 대한민국 공식 비영리 파트너로, 글로벌 지구 기금 조성과 국내 환경 문제 해결에 힘쓰는 비영리 스타트업이다. 파트너의 지속 가능한 사회 공헌을 지원하며, 데이터 기반 대국민 환경 보호 캠페인과 임팩트 측정을 통해 비영리 부문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itaseoul.org/

출처: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64050




대표이사 한유사랑

   itaseoul@itaseoul.org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20, 803호 

   (03766)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이화여대 5길 35, B 105호

   T) 070-8015-4141 (일반문의 1번,  대외협력 2번)   F)050-7085-0250


사회공헌(CSV) 팀 

   안가영 PM, Project Manager 

   신은경 CA, Creative Associate  |  이진주 CA, Creative Associate  

   조예빈 PA, Project Assistant |  박소진 PA, Project Assistant